빠찡코와 슬롯 초보자도 쉽게 딸 수 있는 방법 것은 무엇?

자유게시판

빠찡코와 슬롯 초보자도 쉽게 딸 수 있는 방법 것은 무엇?

99 걸리면죽탱이 0 13 0

빠찡코와 슬롯 초보자가 처음 시작하려면 뭐가 더 조작하기 쉽고 따기 쉬울까요?

결론부터 말씀 드리자면 “빠찡코” 입니다.

그렇다고 “슬롯은 절대 이길수 없다.” “빠칭코는 무조건 이긴다”라는 것이 아닙니다.

어디까지나 “입문하기 쉬운 것”으로 “빠찡코”를 추천해두는 것을 염두해주세요.

그럼, 왜 “빠찡코”를 추천해드리는지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슬롯은 메오시(目押)”가 안되면 이길 수 없다.

슬롯은 “메오시(目押し)” 기술이 꼭 필요합니다.

유명한 기종으로는 “정글러”가 있는데요.

메오시란, 고속으로 회전하는 릴의 무늬를 특정 그림이 나오게끔 타이밍을 노려서 그림을 멈추게 하는 것입니다.

 

예를들어, 대박 나온 경우에는 “7을 노려!(7を狙え!)”라는 메세지가 나오거나 특정 램프에 불이 들어오는데 7을 맞추지 못하면 메달을 딸 수 없습니다.

오히려, 메오시가 안되면 “한번 해보자!” 하고 릴을 돌릴 때마다 메달 3개를 낭비하는 꼴이 됩니다.

예전에는 점원들이 대신 해주거나 타이밍을 알려줬지만, 지금은 규제가 심해져서 점원들의 도움을 전혀 받을 수 없게됐습니다.

즉, 메오시가 안되면 대박기회를 가져도 의미가 없어집니다.

 

메오시가 필요없는 슬롯기기도 있지만, 이것 역시 손해

슬롯 기기중에서는 메오시가 필요 없는 기기도 있습니다.

대박이오면 적당~히 릴을 멈춰도 문제 없이 메달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치만, 역시 메오시가 안되면 결국 손해를 봅니다.

왜냐하면 “특정 소역(그림)의 놓침” 때문입니다.

대박 찬스가 아닌 경우에는 적당히 릴을 멈춰도 “벨”이나 “리플레이” 가 나옵니다.

하지만, “수박”이나 “체리”와 같은 레어 소역은 메오시가 안되면 맞출 수 없습니다.

 

또한, 수박 무늬를 맞추면 15장의 메달을 받을 수 있지만, 반대로 수박 무늬를 놓칠때 마다 메달 15을 손실하게 됩니다.

메달 15장이라고 하면 20엔 슬롯에서 300엔 정도입니다.

1번 놓치면 300엔, 2번은 600엔, 3번은 900엔이 됩니다. 돈이 순식간에 사라질 수도 있습니다.

메오시가 왜 중요한지 이제 아시겠죠??

 

파칭코는 이길 수 있는 기계판별이 단순하다.

파칭코는 “쿠기(못)”, 슬롯은 “설정”에 의해서 이길 수 있는 기계인가를 판단할 수 있습니다.

슬롯의 경우에는 설정이 1~6까지 있고 그 중에 6이 가장 이기기 쉬운 설정입니다!

하지만, 이 설정은 당연한 말이지만, 눈으로만 볼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레어 소역의 당선확률과 같은 미세한 차이부터 그 기기의 설정을 단골들은 모두 꿰뚫고 있고,

 

이러한 슬롯 설정의 판별은 하루아침에 몸에 익힐 수 없습니다.

이것에 반해 좋은 파칭코 기기 선별법은 슬롯선별법 보다 훨씬 쉽습니다. 빠칭코의 “쿠기(못)”만 눈으로 확인하면 됩니다.

빠칭코에서 이기는 방법은 매우 간단합니다. “작은 돈으로 많은 회전을 할 수 있는 기기”

빠칭코에서는 기종에 따라 “보더”라고 불리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투자 금액 단 1000엔으로 이것만 돌린다면 이길 수 있다.”라는 보더라인 입니다.

이것 이라는 것은, 빠칭코 기기의 위에 있는 데이터 라이프를 보고 숫자를 세기만 하면 되기 때문에 초보자들도 간단히 선별 가능할 것입니다.

단지 어디까지나 기대치, 확률에 관한 이야기기 때문에 질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아무것도 모르고 슬롯을 하는 것 보다는 빠칭코를 하는 것이 더 높은 확률로 이길 수 있을겁니다.

 

정리

빠칭코와 슬롯 중에 무엇이 더 입문하기 쉬운지 소개해드렸습니다.

오늘의 핵심만 말씀드린다면 초보자에게는 빠칭코를 먼저 접하길 추천합니다.

하지만, 반복해서 말하지만, “파칭코라서 이긴다.” “슬롯이라서 진다.”라는 것은 아닙니다.

이길 확률을 올리기 위해서는 지식을 쌓는 것이 필요합니다.

0 Comments
제목